COUNTER

  • 총 회원수
    1,119 명
  • 금일 방문자
    1 명
  • 총 방문자
    74,061 명

2016.11.04~05 금요무박 토운종주

  • 김건
  • 2016-11-09 16:33:46
  • 조회 122
  • 추천 0

모산악회에서

작년부터 1년에 딱 한 번 11월초에 진행하는 산행

"토(토함산)-운(운제산)종주.."

(작년에는 운토종주로...)

머리털 난 이후로 하루에 최고로 많이 걸었던 하루...

시작전에 살짝 쫄았었는데...

막상 해 보니 중간중간 힘들고 고비도 있었지만 전체적으로는 거 아니였네.

심심하고... 지루하고... 졸립고... 밋밋하고...

'토운'이고 '운토'고 다시는 안하기로 굳게 결심합니다.


 

토함산(746mt)
경주에 위치한 토함산은

신라의 얼이 깃든 영산으로 일명 동악이라고도 불리우며 신라 오악의 하나로 손꼽힌다.

문무왕 수중릉이 있는 감포 앞바다가 굽어 보이는 토함산은

 옛부터 불교의 성지로서 산 전체가 마치 하나의 거대한유적지인 우리 나라 문화재의 보고이다.

정상 가까이에 석굴암이 있으며 기슭에는 불국사가 자리하고

경내의 석가탑, 다보탑, 청운교, 연화교 등 빼어난 유적들이 많다.

감포 앞 바다를 붉게 적시며

토함산 위로 떠오르는 태양은 자연에 대한 경외심을 일으킬 정도로 벅찬 감동을 자아낸다.



 
운제산(480mt)
운제산은 원효대사가 원효암과 자장암을 짓고 수도할 때 두 암자가 있는
 
계곡 사이에 구름사다리를 놓고 건너다녔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는 설과
 
신라 2대 남해왕비 운제부인의 성모단이 있어 운제산으로 명명했다는 유래가 전해지고 있다.
 
이런 연유로 자장, 원효, 혜공스님 등 고승들이 이 산에서 수도했다고 전해진다.
 
운제산 가운데로 흐르는 맑은 물은 담은 산여계곡이 여름철이면 주변의 사람들을 불러모으며,
 
운제부인의 성모단이 있는 폭포바위(일명 대왕바위)와
 
신라 26대 진평왕 때 창건된 오어사(吾魚寺)가 운제산의 기운을 지키고 있다.
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 


참여자보기
반응하기
해당 게시글에 반응을 보여주세요! 클릭! 다른 이모티콘을 클릭하면 수정이 됩니다.
처음으로 반응을 남겨보세요!

0개의 댓글

댓글비밀글수정삭제
로그인 후 댓글을 등록 할 수 있습니다. 로그인
조회된 데이타가 없습니다.

354개의 글

제목작성자등록일조회
2016.11.10 지리산김건16.11.11153
2016.11.08 감악산(파주) [2]김건16.11.09138
2016.11.04~05 금요무박 토운종주김건16.11.09122
2016.11.03 강천산김건16.11.09189
2016.11.01 북한산김건16.11.0996
2016.10.28/29 별 따러 다시 서락으로...김건16.11.0913
2016.10.21~22 서락산...김건16.10.2843
2016.10.20 호명산김건16.10.2522
2016.10.14/15 서락산김건16.10.2515
2016.10.13 북한산김건16.10.2511
화살표TOP